SNS 열기

COOKING LIBRARY

쿠킹, 일상의 허기를 채우는 영감의 성찬

먹거리에 대한 말들이 넘쳐나는 요즘이지만 미식을 깊게 다루는 이야기는 여전히
부족하다. 그래서 현대카드는 맛을 경험하는 다양한 방법을 제안하면서 새롭고
흥미로운 대화에 불을 지피고자 쿠킹 라이브러리를 선보인다. ‘라이브러리’라는
단어에서 짐작할 수 있듯 일차적으로는 요리와 관련된 방대한 자료를 소개하는
곳이지만 그게 전부는 아니다. 현대카드 쿠킹 라이브러리는 새로운 레시피를
탐색할 수 있는 도서관이자 미식의 즐거움을 한껏 누리게 해주는 레스토랑이며, 직접
요리 과정까지 체험하도록 돕는 친절한 주방이다. 종이책에만 납작하게 갇히지 않는
입체적이고 공감각적인 경험을 제공하는 공간인 셈이다. 머무는 동안 입과 눈은
즐거워지고, 신선한 지식과 건강한 영감으로 머리와 가슴까지 든든하게
채울 수가 있을 것이다.

현대카드 라이브러리는 디자인∙트래블∙뮤직으로 이어지는 지적 여정을 쿠킹으로
마무리한다. 시각과 청각을 넘어 오감의 영역까지 탐색을 하는 동안, 회원이 능동적으로
참여할 수 있는 여지도 꾸준히 넓어져 왔다. 마지막 라이브러리로 쿠킹을 선택한 것은
삶의 본질에 가깝게 닿아 있는 주제이기 때문이다. 가장 보편적인 경험이지만
바로 그렇기 때문에 영감의 의미 있는 출발점이 되기도 한다. 읽고 만들고 맛보면서
쿠킹에 온전히 집중하는 시간은 지친 일상에 새로운 기운을 더해주는 맛있는 자극이다.

혀 끝으로 상상하고, 눈으로 맛보는 미식과 지식의 보고

10,000여권에 이르는 쿠킹 라이브러리의 쿠킹책 컬렉션은 검증을 거친 창의적인
레시피의 보고이자 사진, 역사, 문화, 예술 등 폭 넓은 시각으로 쿠킹을 해석한 최초의
시도다. 블로그와 SNS를 통해 레시피가 흔하게 공유되는 시대에, 소장할 만한 가치를
지니는 쿠킹책은 과연 어떠한 것일까 라는 질문을 쿠킹 라이브러리는 던진다.

좋은 쿠킹책은 단순한 레시피 소개에 그치지 않고 재료와 음식, 그리고 그 음식을
만든 이들에 대한 흥미로운 이야기까지 들려주곤 한다. 우리는 비프 웰링턴을 만들면서
워털루 전투 전후의 유럽을 가늠하고, 고흐가 묘사한 서민들의 끼니를 통해 당대의
고단한 일상을 그려본다. 쿠킹책으로 가득 찬 서가에는 새로운 레시피를 발견하는 기쁨
외에도, 수 백 년 전의 역사와 대륙 너머의 풍경을 탐험하는 놀라운 경험이 숨겨져 있다.

눈을 감으면 감각이 깨어나는 부엌

다소 좁다 싶은 입구 너머에는 후련한 반전이 자리 잡고 있다. 층과 층 사이 일부를
터서 높은 층고를 확보한 덕분에 내부가 여유롭고, 각각의 공간 또한 자연스럽게
이어진다. 위층에서 쏟아지는 빛은 아래층까지 골고루 닿고, 맛있는 냄새와
지글거리는 소리가 쿠킹책으로 가득한 서가에도 기분 좋게 침범한다.
다른 도서관과 달리 다양한 감각을 활발하게 자극하는 공간이다.
눈을 감고 있어도 쿠킹 라이브러리에서는 입체적인 풍경을 볼 수 있다.

오감을 자극해 영감을 채우는 공간으로 확장되다

Deli가 있는 1층에서 2, 3층의 Library로, 다시 Cooking Class가 열리는
3, 4층의 주방과 테라스까지, 책을 읽고 요리를 하고 음식을 즐기는 모든 과정이
쿠킹 라이브러리에서는 조화로운 코스 요리처럼 유기적으로 이어진다.

쿠킹 라이브러리 공간 쿠킹 라이브러리 공간

1F Deli

맛있는 냄새와 소리로 쿠킹 라이브러리라는 공간의 정체성을 귀띔하며,
이어질 2, 3, 4층에 대한 기대를 높여주는 공간으로 캐주얼 다이닝을
선보이는 델리를 만날 수 있다.

2, 3F Library

10,000여권의 쿠킹책을 갖추고 있어서 서가 사이를 거닐며 다양한 맛을
그려볼 수 있다. 레시피만 제공하는 데 그치지 않고 쿠킹에 대한 개념까지
넓혀주는 장서들인 만큼 흥미진진한 지적 탐험을 기대할 만 하다.

2F Ingredients House

적은 양으로도 음식의 맛을 크게 좌우하는 향신료는 한때 화폐 이상의 가치로
거래되며 세계 역사의 흐름까지 바꿔놓았다. 190종의 향신료를 직접 만지고
냄새를 맡고, 때로는 맛볼 수도 있는 이 공간은 공감각적으로 흥미로운 경험을
선사한다.

3F Self-Cooking

라이브러리의 책을 읽다가 직접 레시피를 시도해보고 싶어질 경우에는 셀프 쿠킹
타임을 이용하면 된다. 친구, 가족, 연인과 함께 음식을 만들고 나누어 먹는
따뜻한 경험을 통해 쿠킹의 순수한 즐거움을 재발견할 수 있다.

3, 4F Cooking Class

홈 쿠킹에 필요한 모든 것이 완비된 주방에서 셰프, 푸드 스타일리스트,
파티시에 등의 전문가가 다양한 지식과 영감을 공유하는 쿠킹 클래스를 연다.
현대카드 회원 누구나 신청을 통해 참여가 가능하다.

4F Greenhouse

계절의 변화가 가깝게 느껴지는 허브 가든과 프라이빗 다이닝이 제공되는
유리 온실이 자리 잡고 있다. 교외에서 보내는 한 때처럼 여유롭고
특별한 경험을 도심 한복판에서 즐길 수 있다.

에이징Aging, 시간의 흔적을 기록하다

쿠킹 라이브러리를 완성하는 마지막 디테일은 시간이다. 첨단의 소재보다는
원목, 금속, 콘크리트, 폴리 카보네이트 등 세월을 정직하게 받아들이며 변화해갈
재료들이 구석구석을 채우고 있다. 많은 이들이 활발하게 드나들고 사용하는 동안
그 흔적과 기억이 공간에 자연스럽게 새겨질 것이다. 누군가의 손을 거칠수록
더 완전해지는 쿠킹 라이브러리의 특징은 사람의 온기로 완성되는
쿠킹의 본질과도 닿아 있다.

드러내지 않음으로써 드러나는 겸허의 공간

강남의 여느 거리들과는 달리, 도산공원 북쪽 골목길은 아직도 고즈넉한 정서를
지키고 있다. 쿠킹 라이브러리가 자리를 잡은 곳은 분주한 도시 안의 고요한 틈새다.
콘크리트와 폴리 카보네이트로 완성한 담담한 외관은 평범함에서 비범함을 찾고,
형태를 더하기 보다는 덜어내려고 한 건축가의 의도를 말해준다. 담백해서 쉽게
물리지 않는 음식처럼, 기존의 풍경에 자연스럽게 스며든 쿠킹 라이브러리도
사람들의 발길을 편안하게 이끄는 랜드마크로 자리매김하게 될 것이다.

쿠킹 라이브러리 공간

Principles

레시피 이상의 지적 경험을 선사하는 쿠킹책의 기준

이전에는 알지 못했던 새로운 재료와 독창적인 요리법을 소개하는 책, 전문 셰프에서
요리 초보자까지 누구에게나 유용한 책, 쿠킹에 대한 새로운 관점을 갖게 하는 책,
당장이라도 양 소매를 걷어 부치고 주방에 서고 싶게 만들 만큼 흥미로운 쿠킹책을
엄선하기 위해 쿠킹 라이브러리는 다음의 5가지 원칙을 확립했다.

5Principles for
Selecting Good Cookbooks

  1. 1 Inspiring

    Good books stimulate and provoke, not just educate.

    좋은 쿠킹책은 영감을 깨우고 호기심을 자극한다.
    단순히 레시피를 알려주는 것이 아니라, 요리를 통해 새로운 문화와 감각을
    발견하게 하는 책. 독자로 하여금 당장이라도 주방에 서고 싶은 도전 정신을
    불러 일으키는 책이 좋은 쿠킹서적이다.

  2. 2 Practical

    Good books provide answers that work in daily kitchen life.

    좋은 쿠킹책은 주방에서 무엇을, 어떻게 해야 할지에 대한 실용적인
    가이드를 담는다. 지나치게 전문적이거나 지나치게 쉽지 않아야 하며,
    풍부한 경험과 조언을 통해 실제 현실의 주방에 꼭 필요한 답을 제시할 수
    있어야 한다.

  3. 3 Reliable

    Choose books that are filled with well-tested recipes.

    수 많은 테스트와 전문가의 검증을 통해 각기 다른 조리 환경에서도
    일관된 맛을 낼 수 있는 레시피를 제공하는 책. 특히, 정확한 계량과
    상세한 과정 설명으로 누구나 쉽게 이해할 수 있는 쿠킹책을 선택할 것.

  4. 4 Flavorful

    Find books stimulate the mind and appetite visually.

    최고의 요리가 항상 최상의 플레이팅을 통해 완성되듯이, 좋은 쿠킹책은
    생동감 넘치는 사진과 일러스트, 생생한 묘사를 통해 책장을
    넘기는 것 만으로도 그 맛을 상상할 수 있는 놀라움이 있어야 한다.

  5. 5 Timeless yet Timely

    Look for inventive trends in cooking, but don’t miss timeless classics.

    식문화의 최신 흐름을 눈여겨 보며, 새롭게 주목 받는 식재료와 조리법을
    놓치지 말 것. 오랜 세월 동안 변함 없이 사랑받아 온 전통의 레시피들이 해를
    더하며 수많은 셰프들의 손끝에서 어떻게 변주되고 재해석 되어 왔는지 알 수
    있는 쿠킹책을 선택할 것.

Categories

쿠킹 라이브러리는 조리 환경과 쿠킹의 목적에 따라 손쉽게 자료를 찾을 수 있도록
직관적인 분류 체계를 완성했다. 지역(Regions), 식재료(Ingredients),
조리방식(Techniques) 별로 장서를 분류하고, 요리의 성격에 따라
스페셜 다이어트(Special Diets), 홈 쿠킹(Home Cooking), 드링크&베이킹
(Drink&Baking) 등으로 카테고리를 정리했다. 또한 ‘요리계의 노벨상’으로 불리는
James Beard Foundation Book Awards(1991년~현재)와 세계적 권위를
자랑하는 International Association of Culinary Professionals
Cookbook Awards(1986~현재) 수상작 전권을 어워드 컬렉션
(Award Collection)으로 선보이고 있으며, 이미 이 분야의 고전이 된 세계적인
셰프&푸드라이터 (Chefs · Food Writer)의 저서들 역시 풍족하게 소개한다.

11Categories of
Book Classification

  1. 1Award Collection

    Award Collection은 ‘요리계의 노벨상(또는 오스카상)’이자, 요리업계에서 가장 영예로운 상으로 여겨지는 제임스 비어드 파운데이션 북 어워드(James Beard Foundation Book Awards)의 1991년, IACP 쿡북 어워드((International Association of Culinary Professionals Cookbook Awards)의 1986년 첫 수상작부터 가장 최근 수상작까지, 1,000여 권의 책을 수상 연도별로 접할 수 있는 전권 컬렉션으로, 연 1회 수상작들이 지속적으로 추가된다. 뛰어난 레시피와 기존과 다른 요리 · 음식에 대한 차별화된 관점으로 세계 최고의 권위를 인정받은 요리책으로부터 1980년대부터 현재까지 걸어온 현대 요리를 시간의 흐름으로 읽을 수 있다.

  2. 2 Chefs · Food Writers

    Chefs · Food Writer에서는 Auguste Escoffier, M.F.K. Fisher 등 요리계의 거장으로 숭배받고 있는 셰프 · 푸드라이터, Thomas Keller, Daniel Boulud, Alain Passard 등 세계적인 미슐랭 스타 셰프, 요리 트렌드를 이끌고 있는 셀럽 셰프, 그리고 전문 푸드 라이터까지, 현대카드가 셀렉팅한(큐레이팅한) 200여 명의 셰프 · 푸드 라이터들의 대표 저서들을 포함한다. 요리 철학과 노하우, 레스토랑 뒷모습까지 담겨있는 바이오그래피와 요리와 음식에 대한 새로운 비평적 시각을 제시한 푸드 라이팅 등 요리 선구자들과 현재 세계 요리계를 이끌고 있는 전문가들이 직접 저술한 책들을 통해 요리와 음식에 대한 보다 전문적인 식견을 갖출 수 있다.

  3. 3 Generalities

    History · CultureEncyclopedias · GuidebooksFood Photography · Arts · Essays

    Generalities는 요리를 본격적으로 시작하기 앞서, 음식과 요리에 대한 지적 · 예술적 호기심을 불러일으킨다. 인류의 문명과 함께 시작된 요리의 역사, 푸드 저널리즘 등 다양한 인문학 서적들은 요리에 음식에 대한 사회적 · 문화적 · 윤리적 담론을 제공한다. 요리 초보자들과 전문가들을 대상으로 하는 가이드북은 요리의 기본 · 심화 과정을 종합적으로 이해할 수 있도록 하며, 전 세계 요리를 접할 수 있는 여행 방법과 세계적으로 유명한 레스토랑 · 바 가이드북도 포함되어 있다. 또한 풍부한 사진으로 요리에 대한 시각적 자극과 호기심을 불러일으키는 사진책과 색다른 포맷으로 창의적인 요리를 이야기하는 아트북을 통해 요리의 예술적 가치까지 경험할 수 있다.

  4. 4 Periodicals

    Complete CollectionMagazines

    Complete Collection은 요리와 관련해 역사적 가치와 정통성을 인정받고 있는 정기간행물의 창간호부터 최신호까지 모두 갖추고 있다. 요리에 대한 심도있는 콘텐츠를 제공하고자 했던 저널리스트들의 기록과 분석을 통해 요리의 변천 과정은 물론, 흥미로운 이미지 자료를 접할 수 있다.

    1. The Art of Eating Collection
    <The Art of Eating>은 음식 · 와인 콘텐츠의 정통성을 인정받고 있는 관록의 매거진이다. 1986년 8 페이지의 분량의 흑백 뉴스레터로 시작, 2016년까지 발행된 94권 전권을 포함하며, 현재는 디지털 매거진으로 전환되어 연 4회 최신호가 지속적으로 추가된다. 예술 작품의 진위여부, 작자, 제작 연대, 재질 등을 전문가의 입장에서 감정(Connoisseurship)하듯, 최고라 인정받고 있는 음식과 와인들은 어디서 어떻게 생산되는지, 섬세한 맛(Flavor)을 내기 위한 이론적 요소와 내재된 문화적 요소는 무엇인지를 전문적인 시각에서 분석한다.

    2. Art Culinaire Collection
    <Art Culinaire>는 셰프들을 위한 매거진(Professional Chefs Food Magazine)으로 최정상 셰프의 일상과 함께 가장 전문적인 요리 정보를 제공한다. 1986년 창간호부터 최근까지 발행된 전권을 포함하며, 연 4회 최신호가 지속적으로 추가된다. 매 이슈마다 셰프의 레시피에 경의를 표하듯 화려한 full page 사진들로 가득한 하드커버로 제작된다.

    3. Cook’s Illustrated Collection
    <Cook’s Illustrated>는 요리의 실용성에 초점을 맞춘 매거진으로, 1992년 창간호부터 최근까지 발행된 전권을 포함하며, 연 6회 최신호가 지속적으로 추가된다. 여러 번의 테스트로 검증된 레시피와 요리 정보만을 제공하고 있어, 그 신뢰성을 인정받고 있다.

    Magazine은 요리 · 음식 · 주류와 관련된 국내외 최신 동향, 레시피, 레스토랑 리뷰 등 요리에 대한 다양한 주제를 포괄한다. 가장 대중적인 요리 전문 매거진부터, 셰프들을 위한 매거진, 그리고 일반적인 요리 매거진 형태를 탈피하여 예술, 패션, 문화 등 특화된 주제와 접목, 독자적인 콘텐츠를 보유한 인디 매거진들의 발굴도 놓치지 않는다

  5. 5 Regions

    FrenchItalianSpanishBritishOther EuropeanMediterraneanAfricanMiddle EasternIndianKoreanChineseJapaneseOther AsianOceanianNorth AmericanCentral · South AmericanOthers

    Regions는 요리를 전 세계 지역에 따라 구분하여, 지역별로 유명한 요리와 재료, 요리법은 물론, 그러한 요리를 직접 맛본 경험담까지 포함한다. 그 지역에 방문한 여행자의 시각에서 작성된 듯한 텍스트와 생생하게 전달하는 이미지를 수록한 책들은 각 지역/나라 요리의 근원, 전통, 영향력에 대한 새로운 통찰까지 제공한다.

  6. 6 Ingredients

    Meat · PoultryFish · SeafoodRice · NoodlesEgg · Dairy ProductsVegetables · FruitsSpices · Herbs · Sauces

    요리의 기본은 식재료를 이해하는 것에서 출발한다. 식재료를 어떻게 사용하느냐에 따라 요리의 맛과 질이 달라지는 만큼 식재료가 지닌 맛에 대해 이해하고, 영양 손실을 최소화하여 식재료의 맛을 전달하는 방법에 주목한다. 육류 · 어류 · 곡류 · 유제품 · 채소류와 같은 기본 식재료의 생산 방식과 신선한 식재료를 고르는 법, 그에 맞는 조리법, 페어링 레시피부터 적은 양으로 요리의 최후의 맛을 결정하는 향신료 · 허브까지 다양한 식재료에 대한 지식과 이해도를 확대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한다.

  7. 7 Techniques

    PreservingMolecular GastronomySmoking · GrillingOther Techniques

    Techiniques는 요리의 방법론적 접근에 초점을 맞춘다. 저장 요리와 같은 전통적인 요리 방법부터 가장 현대적이고 혁신적인 요리 기법인 분자요리, 스모킹과 그릴링, 전자레인지, 압력솥, 오븐 등 가정에서 일반적으로 쓰는 조리 도구들을 활용한 실용적인 기법까지 포함되어 있다. 일반적인 요리책과 달리, 과학적 접근 방식을 토대로 하고 있어 교과서와 매뉴얼 북처럼 정보의 정확성과 객관성에 주목한다

  8. 8 Special Diets

    Organic · Whole FoodsVegetarianGluten Free · Low CaloriesAllergies · Cancer · Diabetic

    Special Diets는 자연 식재료와 올바른 영양 섭취를 기반으로 하는 건강한 식생활을 목적으로 하며, 몸에 좋은 음식은 맛이 없다는 편견을 없앨 수 있는 유용한 요리법과 내 몸에 맞는 음식과 요리 방법을 찾을 수 있도록 제안한다. 로컬푸드 운동(Local Food Movement)를 바탕으로 한 유기농 · 슈퍼푸드를 섭취하는 방법과 팔레오, 글루텐 프리, 채식과 같이 기능성 식단을 넘어 현대인의 새로운 식생활로 자리매김한 건강 식단, 알러지, 암, 당뇨 등 특정 질병을 앓고 있거나 이를 예방할 수 있는 특수 요리까지 커버한다.

  9. 9 Baking · Desserts

    식사의 마지막을 장식하는 음식에서 벗어나 정찬을 즐기듯 하나의 코스 요리가 된 베이커리와 디저트. 베이커리가 발달한 프랑스· 일본 정통 레시피부터, 식사 대용으로 먹을 수 있는 간식, 기존 클래식 디저트를 변형하거나 재해석한 독창적인 디저트, 단맛에 화려한 맛을 더해주는 데코레이팅까지 다채로운 베이커리 · 디저트 전반을 아우른다.

  10. 10 Drinks · Beverages

    WineSpirits • Whiskies • CocktailsBeerCoffee • TeaOthers

    맛있는 요리와 함께 곁들이는 술과 음료는 요리의 맛과 더불어 식사의 분위기까지 끌어올리는 역할을 한다. 단순히 마시고 취하기 위한 일률적인 주종을 벗어나 페어링과 더불어 다양한 맛과 향을 즐기는 문화로 대중화 · 성숙화되고 있다. 좋은 술을 고르는 법과 클래식/트렌드 칵테일 레시피, 전 세계 차 문화, 집에서 자신이 좋아하는 다양한 술을 직접 만드는 와인 메이킹, 홈브루잉도 주목한다.

  11. 11 Home Cooking

    Quick · EasyBabies · ChildrenParty · Holidays · CampingPet Food

    집밥을 일상적으로 먹을 수 있는 기회가 줄어들면서, 집밥은 더 이상 단순히 집에서 먹는 밥을 떠나, ‘가장 소중한 밥’으로 그 가치가 커지고 있다. Home Cooking에서는 요리 실력과 상관없이, 가장 실용적인 레시피와 더불어 풍부한 이미지와 조언을 통해 실제 가정 환경에 맞는 가장 유용한 정보와 신선한 영감을 제공할 수 있는 책들에 주목한다. 1인 가정이나 맞벌이 가정을 위한 양질의 간편 요리부터, 아이들을 위한 건강한 이유식, 가족 · 지인들과 집에서 특별하게 즐길 수 있는 명절 · 파티요리와 캠핑요리까지 포함한다.

Curators

도서 선정에 전문성과 객관성을 부여하는 글로벌 북 큐레이터

쿠킹 라이브러리는 오감을 자극해 지식과 미식의 경험을 확장하고, 일상에 영감을
채워주는 창의적 활동으로 쿠킹을 정의한다. 장서 선정의 기준으로 삼은 건 단순한
레시피 이상의 지적 경험을 선사하는 쿠킹책들이다. 글로벌 북 큐레이터로 미국,
호주, 유럽 등 각 대륙을 대표하는 푸드 컬럼니스트와 전문가들이 참여해 신뢰할
만한 목록을 구성했다. 각기 다른 국적과 전문 분야를 지닌 북 큐레이터들은 전문가의
식견으로 레시피를 검증하는 한편, 인문∙사회∙예술 등 다양한 분야를 편견 없이
넘나들며 전 세계의 음식 문화를 폭 넓게 수용하는 균형 잡힌 큐레이션을 제안했다.
최종적으로 쿠킹 라이브러리의 모든 장서는 현대카드만의 엄격한 필터링을 통해
선정되었다.

Celia Sack

Celia Sack
  • 샌프란시스코의 쿠킹책 전문 서점 <Omnivore Books on Food> 오너
    Williams Sonoma 빈티지 도서 컬렉션, 미국 뉴욕대 도서관 큐레이터 American 담당

Leisa Tyler

Leisa Tyler
  • <TIME>, <National Geographic>, <Daily Telegraph> 푸드 컬럼니스트
    Generalities, Ingredients 및 Asian 담당

Catherine Phipps

Catherine Phipps
  • 푸드 라이터, 쿠킹책 리뷰 전문 저널리스트
    European, Techniques, Special Diets 및 Home Cooking 담당

Floor Guide

 
 
Shop
다양한 향신료와 유니크한 주방소품 샵
Deli
유럽식 캐주얼 다이닝을 선보이는 델리와 함께 카페, 숍을 모두 경험할 수 있는 공간
Baroque
정형화되고 외면을 화려하게 만든 빵이 아닌 재료 본연의 맛을 극대화 한
씹으면 씹을 수록 더 맛이 살아나는 ‘빵 본연의 빵’을 만드는 바로크 입점
Award Collection
  • - 1980s
  • - 1990s
  • - 2000s
  • - 2010s
Chefs · Food Writers
 
Generalities
  • - History · Culture
  • - Encyclopedias · Guidebooks
  • - Food Photography · Arts · Essays
Periodicals
  • - Complete Collection
  • - Magazines
Regions
  • - French
  • - Italian
  • - Spanish
  • - British
  • - Other European
  • - Mediterranean
  • - African
  • - Middle Eastern
  • - Indian
  • - Korean
  • - Chinese
  • - Japanese
  • - Other Asian
  • - Oceanian
  • - North American
  • - Central · South American
  • - Others
Ingredients
  • - Meat · Poultry
  • - Fish · Seafood
  • - Rice · Noodles
  • - Egg · Dairy Products
  • - Vegetables · Fruits
  • - Spices · Herbs · Sauces
Techniques
  • - Preserving
  • - Molecular Gastronomy
  • - Smoking · Grilling
  • - Other Techniques
Special Diets
  • - Organic · Whole Foods
  • - Vegetarian
  • - Gluten Free · Low Calories
  • - Allergies · Cancer · Diabetic
Baking · Desserts
 
Drinks · Beverages
 
Ingredients House
190종의 스파이스 & 허브, 소금, 오일을 오감 체험하는 공간
Home Cooking
  • Quick · Easy
  • Babies · Children
  • Party · Holidays · Camping
  • Pet Food
Kitchen I
현대카드가 제안하는 새롭고 흥미로운 쿠킹 클래스
Kitchen II
현대카드가 제안하는 새롭고 흥미로운 쿠킹 클래스
Greenhouse
옥상의 그린하우스에서 여유롭게 즐기는 유럽식 프라이빗 다이닝

360VR Tour

.

라이브러리 VR 투어

- 사용자의 PC, 브라우저 환경에 따라 360VR Tour 이용에 제한이 있을 수 있습니다.